top of page

아주 잠깐 34호 :: 일본생활 매거진






꼼데가르송은 한국에서 꼼데가르송 플레이 라인의


1. 꼼데가르송 카디건

2. 꼼데가르송 반팔티

3. 꼼데가르송 컨버스

4. 꼼데가르송 셔츠

5. 꼼데가르송 긴팔티

5가지 품목이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특히 Z세대들에게 말이죠.


꼼데가르송 뜻도 굉장히 재밌는데요!

프랑스어로 '소년들처럼'

이란 뜻에서 '히로시마 시크' 디자인들과

플레이 라인이 떠오르네요!

다만...원래 아방가르드한 느낌은

아무리 봐도 적응이 안됩니다..

역시 패션에 세계란....

그래도 세련되면서도 자유롭고

도전적인 꼼데가르송의 분위기는

보기만해도 활력이 돋는 것 같습니다!


일본에 오면 꼭 사 가는

브랜드 중 하나인 꼼데가르송!


NO 재팬 불매 운동이 한창 심할 때

유니클로와 아사히 맥주 매출이

그렇게 떨어지고 점포도 폐점하고 했지만...

꼼데가르송은 승승장구를 이어갔습니다.

당시 명품 온라인 쇼핑몰 머스트 잇의

10월 초 판매 데이터에서도

꼼데가르송 더블와펜 가디건이

매출 1위를 차지했습니다.

반면 또다른 일본의 패션업체

유니클로는 급격한 매출 하락을 겪었습니다.

유니클로 임원의 망언이 화제가 되기도 했죠.

2019년 7월11일 오카자키 타케시

유니클로 최고재무책임자(CFO)가

"한국에서 불매운동이 오래가지 못할 것"이라고

한 실언이 매출에 엄청난 타격을 준것이죠.

CFO의 망언에 가까운 발언은

유니클로에 '평판 리스크'를 발생시켰고

'NO 재팬' 운동이

NO 유니클로' 운동이

되기도 했습니다.

재밌는 건 불매운동으로 매출이

급감한 브랜드는 유니클로와

아사히 맥주 같은 브랜드라고 해요.

닌텐도, 꼼테가르송, 소니, 니콘과 같이

고가의 카메라, 디자이너 브랜드, 골프 용품은

전혀 피해가 없었다고 합니다. 토요타 또한

타격이 있기는 했습니다만 금방 회복했죠.

이 같은 결과로 불매운동에 적극 동참한 사람들은

고소득층보다는 일반 중산층

소비자들이었다는 해석도 나오고 있어요.

그렇기 때문에

아사히나 유니클로가 더더욱

직격타를 맞은 게 아닌가 합니다.

누구나 마실 수 있는 맥주를

누구나 입을 수 있는 옷을 합리적인

가격에 팔았기 때문이죠...!

그 누구나에 속하는 많은

사람들이 등을 돌린 거죠....

각설하고!

일본에서 출발한

명품 글로벌 브랜드

꼼데가르송의 설립자

카와쿠보 레이는 옷

제작을 독학했다고 해요.

그런데다가 마케팅

부서에서 일한 경력이 있어서 그런지

프로모션 또한 뛰어났죠.

게릴라 스토어를 많이

열었었다고 하네요!

위에도 언급한 것처럼

꼼데가르송 플레이는

한국에서 Z세대들에게

오프 화이트와 함께

특히 인기를 끌고있는

스트릿 브랜드라고 해요!


마지막으로 최근

나이키와도 콜라보를 했다고해요!

이 티셔츠 또한 불티나게 팔리지

않을까 합니다!




메종 마르지엘라 X 리복

콜라보의 '클래식 레더' 스니커는

리복 사이트에서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뉴발란스의 327은 1970년대의 스타일을

모던 디자인으로 재구성한 시리즈입니다.

다양한 소재와 색상을 사용한

뉴 컬러가 계속 등장하고 있으며

카사와의 콜라보로 출시되는 327는

3월 5일 온라인 한정 발매로 판매된다고 해요!

현재 사이트에서 판매되고

있는 327입니다!


카사와의 콜라보 327은

뉴발 사이트와


유나이티드 애로우즈

(UNITED ARROWS & SONS)


도버 스트릿 마켓

(DOVER STREET MARKET) 등의

EC 사이트에서 취급한다고 합니다!




대박 대박!!

딘앤델루카 입니다!

이 가방 보신적 있으시죠!

일본에서는 엄청 인기 많더라구요!

원래는 가방이나 식료품 등을

마켓 스토어나 직영 카페에서

판매를 했었는데! 아마존에서도

판매를 개시한다고 하네요!!

기대가 됩니다!




생각은 참 중요하죠!

아닌 것 같지만

우리가 내딛은 한 보 한 보는

결국 우리가 생각하는

방향을 가리킵니다!

스스로의 자신을

믿고 오늘도

내가 원하는 대로

내가 생각하는 대로

딛어보자구요!

오늘도 화이팅입니다!





コメント


bottom of page